인도네시아 여행을 하면서 가장 즐거웠던 것중에 하나는 맛있는 음식을 맛보는 일이었습니다. 동남아 여행시 향신료라던가 독특한 향때문에 음식문제로 고생하는 사람이 많은데, 인도네시아 음식은 신기하게도 거의 한국음식과 비슷한 맛을 지니고 있습니다. 물론! 동남아니까 향신료가 많이 들어간 음식도 있지만 다른 나라에 비해 신기하게 입에 잘 맞고 굉장히 맛있습니다. 지금부터 인도네시아의 음식과 음식문화를 정리해보겠습니다.

 인도네시아 식당에 들어가기 전에 유리창으로 보이는 익숙한 풍경이 있습니다. 유리창쪽에 층층히 적게는 십여개 많게는 수십여개의 접시에 각종 음식들이 담겨져 전시되어있는 풍경. 그런 모습의 레스토랑에 들어가서 떡하니 자리에 앉는 순간 여지 없이 주문도 하기전에 음식들이 테이블 한 가득 깔려버립니다. 그렇게나 많은 음식을 싼 가격에 먹을 수 있어 행복하다구요? 만약 그 음식에 손댔다간 돈을 다 물어내야 합니다. 깔긴 다 깔되 먹은 음식에 대해서만 계산 하는 SYSTEM입니다. 하지만 결코 얕잡아 볼 수 없는 가격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이런 식당의 찝찝함은 먹다남은 음식은 다시 원래대로 집어넣는다는 겁니다. 예를 들어 아래 사진에 닭다리도 2조각,달걀도 2개 이렇게 되있죠 이건 2명이 들어와서 앉아서 그럽니다. 예를 들어 이것들 중에 한개씩만 먹으면 한개씩 먹은 가격만 지불하면 되고, 남은 음식은 원래대로 다시 전시하는 통에 담겨집니다. 찝찝하죠? 개인적으로 이런 식당은 비추합니다. 잘못하면 바가지도 심하게 당할 수 있고, 그다지 매력적이지 않은 곳입니다. 한번 쯤 경험해볼만 하죠! 보통 밥 한그릇에 반찬 한개 내지는 두개를 놓고 먹는게 기본입니다. 저렇게 3종류의 반찬을 먹으면 가격이 상당히 비싸집니다.


나씨고랭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씨고랭 , 동남아에서 가장 흔하게 볼 수 있는 볶음밥입니다. 하지만 인도네시아에서 가장 맛있습니다. 다른 나라에 비해 마늘도 들어가고 붉으스름하게 보기부터 매콤할것 같은 모습인데, 느끼하지 않고 매콤한게 정말 일품입니다. 나씨고랭이 너무 맛있어서 국내에 인도네시아 음식점을 차려도 잘 되겠단 생각이 들었습니다.  인도네시아는 자국의 글자가 없고 영어 알파벳을 빌려서 사용합니다. 하지만 자국의 말은 있죠. 간단하게 인도네시아어 몇마디를 말하자면 스펠링은 일단 여기저기 다르게 쓰는 곳이 많습니다. 대충 발음해서 맞으면 되죠. 대표적인 예로 밥을 뜻하는 나씨는 Nathi , Nasi , Nassi 등 어쨌든 나씨로 발음만 되면 OK! 나씨 고랭에서 고랭goreng은 Fried 볶음을 뜻하는 인도네시아 입니다. 따라서 나씨 고랭 = 볶음 밥이 되겠습니다.



나씨고랭 아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닭고기가 들어간 나씨 고랭입니다. 그렇다면 이 음식의 이름은 닭을 뜻하는 Ayam아얌이 덧붙여져 나씨 고랭 아얌입니다. 보통 나씨고랭의 가격은 5000루피에서 아무리 비싸도 8천루피선에서 만들어지는데 저 닭 한조각, 아얌이 하나 붙는 순간 가격은 1만루피가 더 붙어져서 최소 15000루피가 되버립니다. 중요한것은 저 닭이 아무 맛이 없다는 것이죠. 꽤 여러번 먹었는데 정말 부실합니다.



나씨 구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연히 주문을 잘못하면서 시켜버린 나씨 구덕 nathi guderg 입니다. 처음에 정체를 알 수 없는 모양새로 걱정 시켰는데 장조림 덮밥의 맛입니다. 비슷한 맛을 찾자면 그렇고 실제로는 두부와 장조림, 그리고 저 양념장이 전혀 색과는 다른 매콤한 맛을 내며 최고의 맛을 선사합니다. 정말 인도네시아 음식중 베스트3에 꼽을 수 있겠습니다. 가격은 나씨고랭 가격과 비슷합니다.

또 다른 나씨 구덕의 사진입니다. 정말 최고입니다. 한국음식과 너무 비슷해보이지 않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백소

사용자 삽입 이미지


Bakso 백소 라고 불리우는 국민음식입니다. 인도네시아 여행을 하며 백소에 얽힌 두가지 에피소드가 있는데 하나는 맨처음 현지인들이 사먹는 걸 보고 한번 먹어보려고 시도했었던 일이고, 다른 하나는 현지 인도네시아 여자에게 가장 좋아하는 음식이 무엇이냐고 물었을때 백소라고 대답했습니다. 국민 음식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간단하게 끼니때우는 음식입니다. 이 음식의 정체는 하얀 저 동그란 미트볼이 주가 되는 음식으로서 조금 밍숭한데 양념을 쳐서 먹으면 맛있습니다. 백소는 아무대서나 팔지 않구요, 레스토랑이나 괜찮은 식당에 들어가서 주문하면 없습니다.

 백소라고 글씨가 보이시나요? 백소는 저런 노점에서만 팝니다. 인도네시아에 가면 꼭 한번 도전해보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에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에나라고 불리우는 이 음식은 백소처럼 아침이나 점심에 간단히 끼니를 때울 수 있는 국수입니다. 건더기가 많아서 한그릇 먹으면 든든해지고 개인적으로 엄청 맛있게 먹었습니다. 푹 고아 삶아서 건더기들이 입에서 녹습니다. 호박이며 야채며 특히 아래부분에 보이는것은 튀김인데 튀김과 야채들이 한데 어우려져 기가 막힌 맛을 냅니다. 약간의 향신료맛이 나지만 아주 약하게 나는 그 향신료맛때문에 더욱 매력적입니다. 굳이 맛을 표현하자면 피자맛같은 느낌입니다. 국수와 국물에서 피자맛이 난다고하면 이상한 맛일꺼라고 생각하실수도 있는데 굳이 표현하자면이고 정말 맛있습니다.




 
나씨 이칸 바카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생선구이가 들어간 저 음식의 이름은 일단 밥이 있으니 나씨로 시작하겠죠, 나씨 이칸 바카루 Nasi Ikan Bakar라고 불리웁니다. 생선에 양념을 해서 그릴에다가 즉석에서 구운건데 정말 맛있습니다. 무슨 양념을 했는지 모르겠지만 정말 태어나 먹은 생선구이 중에 제일 맛있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접시에 담긴 빨간 소스에 굳이 찍어먹지 않아도 최고의 맛이었습니다. 생선이 이칸 ikan 이라고 하더군요.



나씨참푸르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씨 참프루 라고 불리우는 음식입니다. 인도네시아에서 있은지 얼마 안되었을때 현지인에게 인도네시아 물가가 비싸다고 푸념하자 점심으로 먹을려고 사온 점심밥을 저희에게 주었는데 그게 바로 나씨 참프루였습니다. 애니메이션 참프루덕분에 참프루란 단어가 비비다, 섞다 란 뜻이 있다는걸 이미 알고 있어서 예상했는데 기름종이 포장을 열자 덩어리 밥과 생선과 각종 고기,야채가 뭉쳐져 있었습니다. 모양새는 이걸 어떻게 먹어 할 정도로 기분나뻤는데, 친절을 거절하기가 그래서 일단 맛을 보았습니다.

정말 맛있었습니다. 나씨 구덕과 비슷한 맛입니다. 단지 이렇게 먹는 형식이라서 나씨 참프루였던것 같습니다. 이후에도 한번 더 맛보려고 항상 식당에 갈 때마다 나씨 참프루를 주문하면 먼저 반찬을 고르라고 얘기했습니다. 아마도 그에 유추해보면 이름 그대로 넣고 싶은거 골라서 비벼서 먹으면 그게 다 나씨 참프루 인것 같습니다. 혹시 길거리에서 누런 기름종이로 싸서 음식을 팔고 있다면 나씨 참프룬지 물어보시고 꼭 드셔보시길 바랍니다. 정말 맛있습니다. 누런 기름종이는 인도네시아인들이 음식 포장할때 많이 쓰는데 기름이 전혀 배어나오지 않고 정말 좋더군요, 예전에 한국에서도 옛날에 고기들을 저런걸로 포장하지 않았나요?

 



크랑

사용자 삽입 이미지


꼬막입니다. 이들은 크랑이라고 부르더군요, 보시는 대로 꼬막! 우리나라 꼬막과 맞은 똑같습니다. 보통 우리나라는 양념간장을 얹어서 먹는 반면에 이들은 땅콩과 향신료로 달콤하게 믹스된 소스에다가 찍어먹는데 정말 색다른 맛입니다. 향신료로 비린내를 제거하고 달콤함과 어울어진 쫄깃한 꼬막 살의 씹힘은 제대로 입니다. 정말 한국음식과 비슷하면서 색다릅니다.



현지 가정식 반찬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글 트래킹 도중 정말 제대로 된 인도네시아 현지식을 먹어볼 기회가 있었습니다. 다른 음식들은 음식점에서 먹은 음식으로 따로 반찬이 나오기보다는 덮밥형식으로 먹었는데, 이번에는 덮밥이긴 하지만 반찬처럼 여러가지 인도네시아 현지 음식을 맛볼 수 있었습니다. 딱 첫눈에 보기에도 장조림에 들어간 달걀모양으로 생긴것 보이시죠? 영락없는 한국음식 같지 않나요? 물론 장조림과 다른 맛입니다. 하지만 한국인 입맛에 딱 맞습니다. 그리고 감자와 멸치를 넣어 볶은 반찬, 이거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다 아는 반찬이죠, 멸치가 들어가서 조금 특별한 것을 빼면 말이죠, 감자 볶음입니다. 멸치가 들어가서 또 색다른 맛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도네시아 음식 정말 한국음식과 비슷하면서도 또 다른 개성의 맛을 자랑합니다. 정말 인도네시아 여행하면서 새로운 음식을 하나하나 맛보는 재미, 한국음식과 비슷한 음식 찾아내는 재미가 쏠쏠했습니다. 인도네시아로 여행가면 꼭 새로운 음식들에 도전해보세요!



이글루스 덧글 보기

Commented by pian at 2006/08/16 11:09 # x

아고 맛있어 보입니다 ;ㅁ;
Commented by 어린연두 at 2006/08/16 11:31 # x
넘 재미있게 보고있어요.
참 부지런하시네요. 덕분에 인도네시아에 가보고 싶어졌어요.
우연히 여행길에 만나보고 싶은 친구시네요.
앞으로도 개성 듬뿍 좋은 글과 사진 부탁드려요.
Commented by 우주최강 at 2006/08/16 11:54 # x
pian / ^^; 터키 음식도 맛있을텐데요 뭘 ㅋ
어린연두/ 감사합니다. 여행기를 올리다가도 지겹고 지쳐서 힘들다가도 이런 덧글을 보면 힘이 납니다. 즐겁게 감상하시고 리플도 많이 달아주세요^^
Commented by beForedArk at 2006/08/16 22:32 # x
아아.. 이시간에... -ㅠ-
에나가 너무 맛있어보여요. 꿀꺽~
Commented by MIMI at 2006/08/22 16:15 # x
악~나시 뿡꾸스 먹고 싶어요~노란 종이에 싼 것은 뿡꾸스..(take out^^)
삼발이 고추장보다 갠적으로 더 맛있다는....
Commented by 우주최강 at 2006/08/23 00:44 # x
진짜 맛있어요 인도네시아 음식



인도네시아 여행기 시작해보기!
2007/12/20 - [여행기/2006 동남아 3국] - 인도네시아 060715 DEPARTURE
  1. Favicon of http://checkbox.tistory.com BlogIcon 이대표님 2008.01.28 17:34 신고

    벌써부터 허기가 지는군요 ~~ 아직 저녁 시간이 될려면 시간이 좀 남았는데 말이죠~ 특히~~에나가 먹고 싶군요 ~~

    • 저도 에나가 먹고 싶네요, 저거 아침에 일어나서 배고파서 길거리에서 사먹었는데 정말 속이 든든했죠. 해장음식으로도 괜찮은듯 ㅋ

  2. Favicon of http://metsesori.tistory.com BlogIcon 진호Jinho 2008.01.28 19:10 신고

    나시고랭. 왠일인지 1학년 때(어언.. 몇 년 전인가-_-) 그런 게 잘 없는 저희 학교 앞에 나시고랭 전문점이 있었죠. 굉장히 생소했는데, 먹고 나니 우리 볶음밥과 비슷해서 그랬는지 별 특별한 것을 못 느껴서 돈 아까워했던 기억이 납니다. 어쩌면 촌놈이 별 맛을 몰랐을 수도...

    • 아닙니다. 저거 그냥 볶음밥 맞습니다. ㅋ 근데 동남아가면 맛볼수 있는 볶음밥류 태국의 카우팟이라던가 기타 볶음밥 요리중에 최고 맛있긴 했습니다. 적당히 양념이 돼있어서 맛있었어요..

  3. dldldl 2008.01.29 10:00 신고

    인도음식들이 참으로 다양하군요.. 먹고싶은 요리도 몇몇 있고 튀김을 국수에 넣는것은 별로 ㅡㅡ

    • 인도네시아 음식 다양합니다. 정말 식당가면 그렇게 무수히 많은 메뉴가 있음에도 여행하면서 먹는데 한계가 있죠 ㅋ 신기한게 여행다녀봐도 인도네시아 음식만큼 한국음식과 비슷한 나라가 없더라구요 신기했습니다.

  4. Favicon of http://papam.net BlogIcon papam 2008.02.10 20:41 신고

    꿀꺽~~~ 정말 맛난 음식들이 즐비합니다.. 서두에 독특한? 계산법에 잠시 당황? 하긴 했지만.. 좋은 정보 입니다..
    제가 식성이 좋은편인데..한가지 못먹는게 있거든요..카레 이걸 못먹습니다.. 이거때문에 해외에서도 고생좀 했죠..

    해외 돌아당겨본 경험도 좀 되어가는데... 카레 만큼은 아직 못먹겠더라구요..캄보디아 거미요리도 먹는제가..ㅋㅋㅋ 에거~~@.@
    2008년 인도에 갈일이 많아질것 같은데..정말 좋은 정보 입니당..
    즐건 하루되세요.

    • 헐..카레 정말 맛있는데,,안타깝네요 혹시 모르니 인도가서 한번 먹어보세요 인도카레는 좀 다릅니다. 커리죠 ㅋ 개인적으로는 우리가 흔히 먹는 일본식 카레보다 인도 커리가 정말 입에 맛더라구요^^

  5. Favicon of http://blog.daum.net/shugauyu BlogIcon 우주인 2008.02.12 15:22 신고

    특이한 식당이네요..음식을 좍 차려놓고 먹은것만 계산한다는것 ^^
    모르고 이것 저것 먹었다간 큰일 나겠어요~~^^
    음식이 매꼼해 보이는것이 맛있을것 같아요^^
    너무 잘보고 가요. 좋은 하루 되세요^^

  6. 2010.12.06 20:20

    비밀댓글입니다

    • 그렇군요.
      아내분만 왜 메단에 계신지 궁금하네요.
      인도네시아 음식이 동남아 음식중에 그나마 젤 한국인 입맛에 맞는거 같네요. 어쨌든 방문 감사드리고 건강하세요

  7. 2013.07.19 22:51 신고

    헉 ㅋㅋ 지금 적도를 달리는 남자 보는데 여기 글이 부록으로 달렸네요~!
    저자님은 자기랑 다르게 이렇게 좋아하시는 분도 계시니 케바케라는 입장이시네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