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 맛집 리뷰 보기 아래 목록 클릭▽
2007/12/07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8탄 세상에서 제일 맛있는 짜장면
2007/11/28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7탄 물 막국수 지존. 강원도 평창 살구실 막국수
2007/11/28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6탄 굉장한 립전문점 홍대 심스그릴
2007/11/27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4탄 명동 seafood 뷔페 'under the sea'
2007/11/27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3탄 얼큰한 라면이 일품인 신촌 '주점 훼드라'
2007/11/27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2탄 신촌, 돈까스 전문점 '6펜스'
2007/11/27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1탄 신촌 요초밥 뷔페


 이번 회는 리뷰라기 보다는 돈없는 대학생들의 처절한 사투가 담긴 에피소드에 가까운 내용입니다. 몇년전 제부도 MT를 다녀온 여행기라고 봐주시면 더욱 편안하게 보실수 있을것 같습니다. 그럼 스타트합니다!!!!


 사실 대학생 혹은 대학을 다녀본 분이라면 누구나 즐거운 MT의 기억이 있을 것이다. 대학생들이 의례 하는 곳이 기껏해야 강촌,대성리, 아니면 최근에는 서해쪽 섬으로 많이 가는데 제부도 같은 경우엔 버스편으로 부담없이 연결되면서 가볍게 당일치기로라도 다녀올수 있어서 괜찮은 MT장소로 꼽힌다. 오늘 리뷰할 곳은 제부도에서 소문난 조개구이집이다. 글을 보시다보면 알겠지만 마성의 조개구이집이다. 미안한 얘기지만 이 곳의 가게 이름은 알 수가 없다. 꽤 오래전에 다녀온 곳이기에, 그럼 왜 소문난 조개구이집인가? 그건 보다 보면 안다. 자 그럼 리뷰 스타트.



 학교에서 친한애들 몇몇과 해서 자체 총학 MT를 가기로 해서 제부도에 갔다. 오후에 도착해서 방을 잡자 마자 우리는 밖에 나가서 대충 먹을 먹을거리며 술을 사가지고 들어와 방에서 술을 마시기 시작했다. 죽음의 주루마블로 인해서 술을 마시기 시작한지 2시간도 채 되지 않고 여자애들은 모두 뻗었다.



 술 기운도 올랐겠다 술빨좀 받기 시작한 남자들끼리 밖으로 나갔다. 나가서 넉살좋은 후배녀석 2명이서 조개를 사가지고 온다고 해서 숙소 앞에 대충 조개구이를 할 준비를 했다. 한참이 지났을까 후배녀석들이 말도 안되게 많은 양의 조개를 한아름 안고 온다.


 " 야..너네 돈 어디서 났어? 왤케 많이 사왔어! "
 " 형, 저기 조개구이 아저씨 완전 미쳤어요. 하하하 "
 " 왜? "
 " 저기 아저씨 완전 장사 할 마음 없던데요.. 조개 막 퍼주던데요.. 아저씨 술 좀 되서 기분 완전 좋던데 ㅋㅋ "
 또다른 후배는 " 형, 거기 완전 소문난 집이래요, 아저씨가 자기네 유명하다고 막 자랑하던데.. "
 " 야 그렇겠네, 그렇게 인심 좋은데 소문나겠네 " 라고 나는 대답을 하고 조개를 받아들었다.

 어찌되었든 간에 적은 돈으로 배불리 조개를 먹을 수 있다는 생각에 슬슬 불을 피우고 조개를 굽기 시작하는데 이놈의 미친놈의 조개가 익을 생각을 안한다. 불이 약해서 그런지 입도 안벌리는걸 억지로 벌려가면서 힘들게 힘들게 그 많은 조개를 먹기 시작하는데 술과 함께 먹다보니 어느새 뻗었던 여자아이들도 깨어 났다. 여자애들도 방에서 내려와서 합류. 나머지 조개를 구어먹는데 워낙 싼 가격에 많이 가져와서 그런지 여자애들도 어느정도 조개맛을 볼 수 있었다.


 그렇게 먹어놓고도 다들 조개가 아쉬워져서 더 먹고 싶던 차에, 게다가 불이 약한지 입을 쫙쫙 벌리는 조개맛을 못본차에 후배들과 함께 그 인심좋은 조개구이가게에 가서 직접 먹기로 했다. 그렇게 해서 바로 얼마 떨어지지 않은 그 가게에 들어갔는데, 가게 사장님으로 보이는 아저씨가 이미 술이 거나하게 취해서 술을 먹고 있었다. 넉살좋은 후배녀석이 선배들 데리고 왔다고 아저씨한테 얘기하자, 아저씨는 막 후배를 껴안고 난리도 아니다. 완전 친한척. 아저씨는 대충 불을 피워주고는 조개를 바구니에 또 한아름 들고온다.


[ 사진 위 : 완전 친한척 중인 후배와 주인아저씨 ]


[ 사진 위 : 후배가 주인아저씨 술자리 있는데 가서 넉살 부리는 중...]

후배녀석이 " 아저씨 좀 더 주세요~ " 라고 넉살을 부리자. 술이 떡이되 코가 빨개진 아저씨는 " 야 이새끼들아 니네가 갖다 쳐먹어 " 라고 말을 하며 술자리로 돌아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 아저씨 완전 대인배!


아저씨에게 그렇게 조개 무한리필을 허락받은 후(갖다먹으라니..) 먹기 시작하는데 아저씨가 완전히 장사 할 마음이 없다.

" 아저씨 소주 좀 요 "  하면  " 갖다 쳐먹어! ",
" 아저씨 여기 젓가락이 없는데요 "  하면
 " 주방에 있으니까 갖다 쳐먹어 " 대박..

욕쟁이 아저씨 하지만 어쨌든 이런게 술도 살짝 오르니 은근히 재미가 있어서 그 넓은 가게에는 아저씨와 아저씨 술친구 몇명. 그리고 가게 밖에 놓인 테이블에 우리 밖에 없었다. 그렇게 미친듯이 조개구이를 먹는데 가게에서 먹는데도 이놈의 조개들이 도무지 입벌릴 생각을 안한다. 역시나 한참 익었다 싶으면 입을 강제로 벌려서 먹고 먹고 하다가 어느새 술도 많이 먹고 하니 시원한 바지락 칼국수가 먹고 싶었다.




혹시나 하는 마음에 " 아저씨 바지락 칼국수 되요? " 라고 묻자... " 니네가 끓여먹어! " 라는 대답만 돌아온다. 아무리 그래도 어떻게 영업하는 가게에서 주방까지 들어가서 맘대로 할 수 있겠나 싶어서 칼국수보다는 조개를 계속 먹겠다는 후배들만 내버려두고 칼국수 먹고 싶은 3인(나까지)은 밖으로 나와 바로 옆 조개 구이 가게로 갔다. 칼국수를 시켜놓고 진짜 웃기는 아저씨라며 킬킬 거리며 옆가게 얘기를 하면서 음식을 기다렸다. 잠시 후 칼국수가 나오고 우린 허겁지겁 시원한 국물과 함께 바지락 칼국수를 먹는데 그 집 아줌마가 조개구이는 안먹냐고 묻길래 " 많이 먹고 왔어요. " 라고 말하자. 어디서 먹었냐고 묻는 아줌마에게 " 옆집이요.. 조개구이 진짜 많이 퍼주던데요.. 근데 바지락 칼국수는 안판다길래 칼국수만 여기로 먹으로 왔어요 " 라고 말하자.




 아줌마와 같이 있던 사장님이 " 거기 소문난 집이지 " 라고 말하는거다. 우리도 웃으면서 " 그러게요..진짜 아저씨 특이하던데요 ㅋ " 라고 웃으며 대답하자... 아줌마가 말하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거기 다 죽은조개 팔잖아..."

 죽은 조개.....
 죽은 조개 ....
 죽은 조개 ...
 죽은 조개 ..
 죽은 조개 .




나중에 들은 얘기지만 참 성실했던 소문난(?!)조개구이집 사장님은 마누라가 도망가고 나서 술에 빠져살면서 가게 일을 하는 둥 마는 둥 조개관리를 안해서 산조개반 죽은조개 반이라는 .....





어쨌든 모두 별 탈이 없어서 참 다행이었다는, 정말 이때 MT사건은 지금까지도 술자리에서 " 소문난 조개구이집의 비밀은 죽은조개를 판다는거 " 라며 깔깔 거리며 얘기를 나누곤 한다. 그래도 그 집 한번 다시 가고 싶은데 제부도 갈일이 없으니... 언젠가 제부도에 다시 간다면 꼭 다시 한번 가보리라...그 땐 아저씨가 살아있는 조개를 파는 성실한 주인이 되어있길...


Commented by rayray at 2007/10/24 08:26 # x
으핫 이거... 진짜 장난 아닌데요 ㅎㅎㅎㅎ
Commented by 지나가던이 at 2007/10/24 10:11 # x
ㅎㅎ 이거 정말 웃을 상황이 아닌것 같은데..ㅋㅋ
Commented by SendSoul at 2007/10/24 11:48 # x
아 너무웃겨요!!! 제블로그오셨길래 함 와봤는데!!! 정말웃겨요!!!
Commented by 피를빠는재윤 at 2007/10/24 13:12 # x
으허허, 대박인데. 마성의 소문난 조개구이집 덕분에 목숨을 건졌구먼.
Commented by hertravel at 2007/10/24 14:05 # x
푸하하하 웃깁니다-
Commented by 아르핀 at 2007/10/24 18:06 # x
허... 이거 웃으면 안될 것 같은데;;
아저씨가 대인배이시긴 한데 역시 그런 비밀이 있었군요. ㅌㅌㅌ
Commented by 기형z at 2007/10/24 19:02 # x
하하하.. 맛있게 먹었던 조개가 죽은 조개 였다니요..ㅋㅋ
Commented by 지원 at 2007/10/25 14:44 # x
조만간 친구랑 조개구이 먹으러 가려고 네이버에서 검색하던중에
우연히 님의 글 읽고 많이 웃었습니다..^^ 너무 재밌네요~!!ㅋㅋㅋ
Commented by 천랑 at 2007/10/26 00:08 # x
쓰러집니다~~푸하하하하 주인아저씨 죽여주는 기분파구나라고 느끼는 그 순간!!! 죽은 조개의 뒷통수!!!ㅋㅋㅋ
그리고 차의 압박...ㅡㅡ;;;; 저렇게 박히기도 힘든데...더군다나 제정신은 아니었을테고...
Commented by acrobat at 2007/10/26 09:09 # x
어쩜 .. 드라마네요 ㅋㅋㅋ
마지막 자동차 대박. ㅋㅋ
Commented by 나이트엔데이 at 2007/10/27 20:07 # x
코../ 마지막 사진은 아침에 자고 일어나서 밖을 봤더니.. 저렇게 되있었습니다. 누군가 술 먹고 운전하다가 저러지 않았나 싶네요.. 그리고 자동차가 부셔버린 의자 있는 자리는 저희가 그 조개구이집에 가기 전에 조개사다가 구워먹던 자리구요..ㅋㅋㅋ
Commented by 나이트엔데이 at 2007/10/27 20:07 # x
rayray / 웃기죠?

지나가던이 / 그래도 지금 생각하면 너무 웃깁니다. 추억이죠..
Commented by 나이트엔데이 at 2007/10/27 20:08 # x
SendSoul / 자주 찾아뵙겠습니다.

피를빠는재윤 / 하하 진짜..안그랬음 새벽에 차에 치었을지도..

hertravel / 여행을 떠나면 항상 재밌는 일이 벌어지는 듯..
Commented by 나이트엔데이 at 2007/10/27 20:09 # x
아르핀 / 아저씨가 그래도 대인배죠 ㅋㅋ

기형z / 조개구이먹을때 조개가 입을 딱딱 벌려주는 맛도 있는데 아무래도 죽은조개는 일일이 벌려서 먹어야되니 맛은 괜찮았는데 힘들었어요 ㅋ
Commented by 나이트엔데이 at 2007/10/27 20:09 # x
지.../ 제부도 혹시 가시게 되면 잘 있는지 확인 좀 해주시길.. ㅋㅋㅋ 찾으실수 있을런지 모르겠지만

천랑 / 반전 제대로죠? ㅋㅋ

acrobat / 자동차 진짜 웃겼습니다.
Commented by 고도희 at 2007/10/30 12:56 # x
정말 재미있어요 옵 잘생긴 셨네요
Commented by ㅋㅋ at 2007/11/03 01:34 # x
글읽으면서;; 조개가 익었는데도 입을 안벌린다고 하실길레;; 혹시 죽은조개 아니야 하고 생각했는데 역시나;; 신선한 조개는 익으면서 입을 쫘악 벌려요!!ㅋ

Commented by 나이트엔데이 at 2007/11/16 00:55 # x
고도희 / 제 사진은 없습니다. ㅋ
Commented by 나이트엔데이 at 2007/11/16 00:55 # x
ㅋㅋ / 그럼요 ㅋㅋ


다른 맛집 리뷰 보기 아래 목록 클릭▽
2007/12/07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8탄 세상에서 제일 맛있는 짜장면
2007/11/28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7탄 물 막국수 지존. 강원도 평창 살구실 막국수
2007/11/28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6탄 굉장한 립전문점 홍대 심스그릴
2007/11/27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4탄 명동 seafood 뷔페 'under the sea'
2007/11/27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3탄 얼큰한 라면이 일품인 신촌 '주점 훼드라'
2007/11/27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2탄 신촌, 돈까스 전문점 '6펜스'
2007/11/27 - [더 리뷰/더 맛집] - [맛집리뷰] 1탄 신촌 요초밥 뷔페

  1. 최은영 2009.03.19 17:16 신고

    엄청잼있었는데.
    이렇게 보니까 또 새로운데요~~
    제부도ㅋㅋ

  2. 빨갱이 2009.03.23 13:13 신고

    나는 잘지내는지 안궁금하냐? 도대체 뭐하고 사는거야? ㅋㅋㅋ 내사진은 모자이크처리 요망. 은영이 말듣고 와서 봤따가 깜놀했잖아. ㅋㅋ

    • 이 빨갱이 이 글 첨 보나? 전에도 블로그 몇번 왔었잖아 그때 보지 않았나? 사진 모자이크처리는 현대과학기술력으로 불가능한거라 힘들고 정 원하면 사진을 뺄게.. ㅋㅋ 그나저나 잘 지내지?

      은영이 완전 웃겨 방명록에 완전 어색하게 글 남겼어. ㅋㅋ 한 10년지났어? ㅋㅋ 저 기억하시죠? 이럼서 ㅋㅋ 암튼 난 잘지내고 있다. 가끔 들려 안부전해라..ㅋ

  3. 최은영 2009.03.25 21:37 신고

    제 글을 보셨다 이거죠?? 첨엔 제부도 사진을 못봐서 혹시 하는 맘에 그렇게 쓴거예요!!

    흠.. 왠지.. 정말 내가 바보 같아요
    ㅠㅠ

    암튼! 올라오는 거 다 볼께용~ ㅋㅋㅋ

    • ㅋㅋㅋ 그려 아 글구 혹시나 하는 얘긴데 사생활 부분이 나올만한 얘기는 비밀글이나 비밀덧글로 좀 해주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