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기는 어느 새 뒷전이고 ( 진도가 아직도 2010년 5월,6월 ㅠ,ㅠ) 에피소드 분량만 올리고 있는데 혹시나 헷갈릴까봐 다시 한번 말씀드리면 숫자 매겨진 호주 수기는 시간 흐름 순서대로이고, Ex 붙은 편들은 시간 상관없이 그냥 올리고 싶은거 올리고 싶을 때 쓰는 거입니다.

 어쨌든 2011년 1월 현 시점, 퍼스를 정확하게 퍼스의 한국인 커뮤니티 사이트인,  "퍼스, 참을 수 없는 그리움"(이하 퍼참)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성추행 사건. 그게 -_-;;; 다른 곳도 아니고 우리집, 게다가 내가 옆에서 자고 있는 상황에서 애플에게 벌어졌다. 방금 그 변태새끼가 무릎꿇고 사과하고 갔는데, 어쨌든 다시금 글이 지닌 무서운 힘을 깨달았다. 퍼참에 성추행 사건의 전모를 올리고 나서야 일이 사태가 커지고 급기야 녀석이 사과하러 오는 일까지. 

 한국은 일단 인터넷에 올라가봐야 그 때서야 아차 싶어 깨닫는 모양이다. 씁쓸한 현실. 
 퍼참에는 개인의 실명이나 신상을 올릴 수 없기 때문에 (올리면 삭제됨) 대충 은유적으로 녀석의 신상을 올렸다.  퍼스 바닥 진짜 좁아서 농담아니고 한다리만 건너면 서로 다 알기 때문에 (절대 두다리도 안간다.) 그 정도만 해도 충분히 누군지 파악가능해서 삭제 될까 걱정했는데 글 올리자마자 퍼참의 운영자인 '호주죠'가 두번째로 리플달면서 인정해주는 바람에 완전 흥한 글이 되버림. 어쨌든 이 곳에서도 신상 순식간에 털림.


 길게 말할 것 없이, 퍼참에 올려진 글의 전문과 퍼스에 있는 수 많은 한국인들의 리플들을 올려본다. 


 올리자 마자 토픽이 토픽인지라 순식간에 조회수 1000넘고 댓글도 수두루룩 달려서, 어제 아는 동생 생일파티 한다고 시나브로 가서 술 먹다  많은 사람들 만났는데 거의다 그 글을 봤다고 했고, 그게 우리집, 특히 애플에게 일어난 일이란걸 알자마자 모두의 분노가 들끓어올랐다. 어쨌든 그 자식이 방금 직접 와서 사과하면서 일단 사건은 일단락 되었고, 글은 그대로 두기로 했다.  

 나도 술 좋아하고 여자 좋아하는 사람으로서 충분히 백번 이해하지만, 그 새끼 진짜 뒤로 숨어서 찌질 되는게 참으로 한심. 주위사람들이 오히려 머리 숙이고 사죄하는 모습에 더욱 짜증이 났다.  그 사건이 일어나던날 처음 봤는데 모두 괜찮은 놈이라고 하는데 나만 처음보자 마자 별로 맘에 안들어서 약간 갈궜는데 이런 사건이 일어나서 다른 사람들이 벙찜. 특히 같이 사는 쉐어생의 친구기 때문에 같이 사는 동생이 나에게 미안하다고 죄송하다고 하는데 정말 할 말 없었다. 아침에 일어나서 얘기를 들었을 때는 진짜 죽여버리고 싶었는데 그래서 남는게 뭐가 있나 싶은 생각도 들고 어쨌든 누가뭐래도 이번 사건 때문에 평생 짜증나는 마음을 안고갈 애플이 안타까울 따름. 

 뭐 이런저런 일들이 계속 쉬지 않고 벌어지고 있는 퍼스의 나날들. 이제 그 끝을 헤아리고 있다.

 

  1. orientalmed 2011.01.30 16:41 신고

    저런..세상은 넓고 개XX는 많다는 게 진리군요..
    애플님 빨리 안정 찾으시길 바랍니다.
    앞으로는 두분 다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광고 누르고 갑니다

  2. 2011.01.30 23:08 신고

    헐 아까전에 그 글 봤었는데;;완전 ㅎㄷㄷ 하네요
    여자친구분 충격이 참 크시겠어요.

    와나 이런 개새끼를 봤나
    개새끼는 개새끼고 여친분이 지금 안정이 필요하실듯.

  3. sun 2011.01.31 00:23 신고

    하이고..정말 많은 생각이 들게하는 사건이네요..
    뭐라고 드릴수 있는말도 없고..정말...아우..욕만나오게 하는 상황이었네요..
    그리고 역시나 걱정되는건 여자친구분이네요
    계속 생각나실꺼고 힘드실텐데..아..정말!
    으으윽!!

    기운내시라고 전해주세요..

  4. will 2011.01.31 04:43 신고

    아놔 1년만에 퍼참 로그인하게만드네 -_-

  5. Leone 2011.01.31 15:30 신고

    개새끼의_인성.jpg

    호주 뜬다고 지 인생도 끝난다고 생각하는건가.. 아니면 원래 개새끼인걸까..

    애플님 많이 토닥여주시고 힘내시길..ㅜㅜ

  6. 김영하 2011.01.31 18:14 신고

    그러니까 빅팍에 사는 86년생 울산에서온 이대열이라는 새끼라는거지

    조낸 열받네 확 그런새끼는 무릎 꿇고 용서를 빌어도

    죽여버렸어야지

    아무리 술 처먹었어도 지킬컨 지켜야지 아 씨발새끼

  7. 밤이 2011.01.31 18:54 신고

    요즘 글이 안올라오시기에 한참 기다렸는데, 퍼참에서 본 그 성추행글이 애플님이셨다니 정말 놀랍네요;;; 그 찌질이가 사과를 했다니 다행이긴 하지만 애플님 많이 놀라셨겠어요.. 매번 글 잘읽고 있었는데 딱히 코멘트 할거리가 없었는데 오늘 처음 남기네요 ^^;;
    맨 마지막 퍼스의 나날들이 끝을 헤아리신다는 멘트에 왠지 제가슴이 다 찡 합니다.. (벌써 2년이 다되서 돌아오시는건가요?) 어쩌다 이 이쁜집 렌트를 나오게되셨는지도 궁금하고, 이것저것 궁금한게 많은데 요즘 글이 없으셔서 넘 걱정됐어요 ㅎㅎ 애플님도 힘내시구요 경무님도 더 힘내시길 ^^!!

    • 사과를 받았다 뿐이지 뭐가 달라지겠습니까.
      애플은 그 일 이후, 하루 종일.. 그 당시에 눈 떴을때 눈 마주쳤을 때 그 새끼 표정하고 얼굴이 잊혀지지가 않는다는데요... 에휴...
      어쨌든 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8. Kyle 2011.02.01 03:22 신고

    아... 형님 블로그 오랜만에 접속했는데 퍼참에 그 글이 애플누나 일 이였다니요...
    정말 황당하네요;;;
    놀라신 누나 마음 잘 추스리시길....
    형님도 힘내셔요

  9. hsboss27 2011.02.01 10:21 신고

    안녕하세요 경무님!!
    그놈 신상은 이미 털렸으니 더이상 거론은 안하겠습니다 .
    간만에 들어와서 너무나도 황당한 사건이 터진것에 대한 놀라움이 가득합니다..저~~ 욕좀 하겠습니다...
    씨팔 개 좆같은 새끼가 거가 어디라고 개 그지같은 짓을 하고 지랄이야 좆만한 새끼가 씨팔 꼭 너같이 병신같이 생긴것들이 병신같은 행동을 하는거야 이병신같은 새끼야.....나이도 20대 후반 달리고 있는놈이 하긴 그따위 놈들이 나이가 뭐가 중요해 이 씨팔새끼야...형이 너같은 새끼들 많이 잡아봐서 알거든 이 씨발놈아 너 같은 놈들 때문에 예전 우리가게 손님한테 너같은 행동을 했던 놈들이 생각난다..
    남자가 생각해도 정말 좆같은 거거든 근데
    이~씨팔새끼야 여자야 이 씨발놈아 어떤여자가 너같은 놈을 만날지는 모르겠다만 이 씹새끼야 그따위로 하는거 아냐 너같은 새끼는 여자를 그따위로 밖에 안보거든
    내가 너보다 형이거든 너같은 새끼 한테 형소리 듣는건 정말 싫고 그냥 사과했다고 모든게 끝나는게 아니거든 너는 살다가 스쳐 지나갈지 몰라도 씹새끼야 그러는거 아니야 이게 지금 너를 타이르는게 아니거든 좆같은 새끼야 메모리 딸릴것 같은 네 머리속에 박아주는거야 씨발놈아 금요일에 한국간다고 ?? 좆같은 새끼 어차피 안볼거니깐 그따위로
    행동하고 넌 아니라고 해도 그건 누가봐도 그래서 한 행동이라고 밖에 볼수가 없거든 십새끼야 좆같은 새끼 형이 화류계 10년인데 그래도 너같은 새끼는 없어 씨발새끼야 좆같은 새끼 내가 왜 너때문에 이렇게 길게 써야하는지 생각해봐 씨발새끼야 세상은 한가지로 10시간동안 쓴소리를 할수 있는 사람들이 많거든 아~ 쓰다보니 자꾸 열받네 ...



    경무님은 제얼굴을 본적이 없고 저는 사진으로 나마 경무님하고 애플님 사진을 봤지만 저 또한 예비 워홀러이고 경무님 덕에 많은 정보를 얻었기 때문에 또한 경무님 블로그 애독자 이기에 화가 나는군요 꼭 이 모든 이유가 아니더라도 정말 화가 나는 일이라 참을수가 없군요 경무님 마음 정말 많이 이해 합니다.애플님 많이 신경써주시구요 "이제 괜찮아?" 는 자꾸 기억만 더 떠오르게 하니 다른 방법을 찾아보시는게 좋을듯 해요 되도록이면 처벌을 했으면 해요 개새끼들

    • 신상털린것도 아니죠...
      맘같아선 디씨 같은데 올려서 정말 개털어달라고 하고 싶었는데 뭐 그래서 남는게 뭐가 있겠습니까.
      저보단 애플이 문제죠..

      어쨌든 그 새끼도 한국 잘 쳐들어갔고...
      뭐...그냥저냥입니다.

    • 신상털린것도 아니죠...
      맘같아선 디씨 같은데 올려서 정말 개털어달라고 하고 싶었는데 뭐 그래서 남는게 뭐가 있겠습니까.
      저보단 애플이 문제죠..

      어쨌든 그 새끼도 한국 잘 쳐들어갔고...
      뭐...그냥저냥입니다.

  10. fghdfgh 2011.02.01 21:20 신고

    우엑.....
    더러운것...여자가 미쳤다고 엉뚱한 남자에게
    너가 나 성추행했다고 얘기하겠냐...미치지않고서야..
    저거...나중에 깜빵갈 넘일세.....
    상상하는건 누구나 하지만, 그걸 실행에 옮기면 그게 범죄지....
    저것도 딸 낳아 남자 조심하라하겠지 더러운넘
    저런 뻔뻔한것에 당했다는데 분할듯..........
    처음부터 사과했다면 덜 분했을텐데....
    우엑...어떤 표정일지 상상돼...
    저런것도 집에서는 귀한자식이며
    앞으로 결혼도 하겠지 우엑..툇

  11. - 2011.02.02 15:03 신고

    애플님 곧 안정 찾으시길 바래요
    별 쌰부당 새끼가 다 있네요

  12. 2011.02.02 15:37 신고

    빨리 재밌는 소식 안올라오나 하고 기다리고 있었는데 아주 거지같은 얘기 들으니까 마음이 않좋다야 ㅠㅠ 누구보다도 더 화나고 분한건 여자친구 본인이겠다ㅠ 니가 잊을수 있도록 옆에서 많이 도와줘. 혼자보단 둘이 낳잖아

  13. paul 2011.02.03 08:41 신고

    어익후 올만에 들어와봤는데...
    이런일이 생겼다네...
    욕봤고..
    둘다 고생많다...
    수고~~

  14. jacob 2011.02.03 17:32 신고

    남자친구가 옆에있는데도 그런짓을 하다니

    어떤면에서 보면 참 보통 인간이 생각하는 상식의

    범주를 벗어난 곳에서 노는 친구같군요.

    참 희대의 영웅 아니면 희대의 병신 둘중에 하나일텐데

    해놓고 찌질하게 발뺌하는걸로 봐선

    희대의 병신쪽으로 기울여지는거 같습니다.

  15. Favicon of http://mongbwa.tistory.com BlogIcon 화니리 2011.02.05 14:19 신고

    헐....저도 퍼참에서 이 글 읽고 분노에 치밀어 있었는데...

    그게 다름아닌 애플님의 일이었다니....하...

    진짜 저런 새끼들은 언젠가 한 번은 큰 코 다칠겁니다..

    종자가 쓰레기네요...

    암튼 애플님 많이 다독여 주시고 무님도 애플님도 힘내시길 바랍니다..

  16. Tommy 2011.02.14 17:16 신고

    참 호주에서도 별 일 다 생기네요...

    뭐라 할 말이 없습니다...

  17. 꽃미나 2011.02.16 17:02 신고

    정말 끔찍한 일이네요 어쩜
    애플님 좀 많이 위로해주세요

  18. 지나가다 2011.02.16 23:57 신고

    같은 여자로써 너무 화가 나네요.
    무 님이 남자친구로써 옆에서 많이 위로해 주시길...
    그런 기억 정말인지 너무 오래가는데....

    저도 10살때 문방구 아저씨가 무릎에 앉혀놓고
    볼에 뽀뽀했던 그 기억이 20년이 지난 지금도
    생생합니다.

    아무것도 모를 때였는데도...
    20년이 지난 지금도 그때 그 아저씨의 냄새와
    까칠까칠했던 수염이 생생합니다.

    여자친구에게 니 잘못이 아니다.
    라는 말 많이 해주시고요.
    그 더러운 기억 빨리 잊게 무조건 잘 해주세요.

    아. 정말 저도 가위로 찢어버리고 싶네요.
    그놈.

  19. 다랑쉬 후레 2011.09.04 16:59 신고

    아아....ㅠ
    슬픈,,

    어서 저런 더러운 기억 따윈
    없어지길,

    무님이 더 좋은 기억들로 어서 덮어주세요 ㅠ

  20. jihye 2011.11.18 11:02 신고

    헉,,,,ㅜ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