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홀에 사는 남자가 추천 하는 맛집 블로그
보홀의 고독한 미식가이자 취미는 새로운 식당 가보기


무슐랭 가이드 보홀
<< 보홀 맛집 탐험단 >>

///

한가로운 브런치의 여유 니키타


―――――――――


필리핀 보홀에 살며 가지게 된 취미가 하나 있다.
오토바이를 끌고 이리저리 돌아다니며 새로운 식당에 가보는 것.
그리고 쉬는 날, 좋은 리조트에서 머물며 휴식 하는 것.



무슐랭 가이드 보홀편을 재개하며 처음으로 올리는 가게는 바로 <니키타>라는 식당이다.
일이 없는 쉬는 날이면 느즈막히 일어나 가서 브런치를 즐기며 한참의 시간을 보내는 곳이다. 


이 가게를 처음 가게 된 이유는 별다른 이유는 없다.  새로운 곳이 없을까? 싶어 트립어드바이저 앱을 뒤적거리다가 당시 이 가게가 보홀 팡라오 맛집 1위로 되어있기에 쉬는 날 한번 가야겠다고 마음 먹고 방문했었는데 생각보다 괜찮아서 이후에도 사람들을 데리고 가기도 하고 혼자서도 한번씩 찾는 가게다. 즉 바꾸어말하면 보홀에 살면서 꾸준히 방문 중인 몇 안되는 가게 중 하나라는 이야기다.


맨처음에 이 가게를 찾아갔을 때는 사실 그냥 지나치게 되었다.
" 설마 이 곳이 그 니키타 " 이런 마음이었다.




이런 가게가 트립어드바이저 1위라니 믿을 수 없어! 그런 느낌!

조잡한 간판과 조잡한 입간판들. 




처음 갔을 때는 적당히 브런치랑 커피 한잔 하자는 생각으로 갔는데. 

사실 제일 마음에 든 것 중 하나는 바로 바깥 쪽에 있는 테이블이었다. 쉬는 날. 방해 받지 않고, 

맛있는 커피 한잔하면서 마음 편하게 담배 한대 피면서 책읽으며 음악 듣고. 그저 쉬고 싶은 생각이 컸는데. 

실내 자리가 여유 있음에도 불구하고 (에어콘으로 시원하기 까지 했지만) 바깥 테이블에 자리 잡고 앉았다.







참고로 바깥 테이블은 흡연이 가능한 자리다.

어쨌든 바깥 테이블에 앉아서 시원한 아메리카노 한잔 하면서 책읽으며 음악 듣는데, 어쩌면 분위기 탓이었을까? 꽤나 마음에 쏙 들었다. 아메리카노도 보홀 심지어 이 팡라오 촌구석에서는 쉬이 맛보기 힘들었던 때라 (2019년 현재는 아메리카노 풍년이다. ) 드물게 맛이 괜찮은 아메리카노 한잔에 담배 한대. 뭔가 마음에 드는 식당을 발견한 기분이었다.




이때 마음에 들어서 이후로 쉬는 날이면 가서 브런치를 먹던가

그리고 사람들과 함께 가서 이 메뉴 저 메뉴를 왠만하면 다 시켜먹었는데, 상당히 만족도가 높은 집이다.




<쉬는 날 낮에 맥주 한잔 하기도 좋은 집 >



몇개의 먹었던 메뉴 중 사진으로 한번 올려본다.

진짜 별 것 없는 피자빵 느낌의 토스트.




그리고 꽤 괜찮았던 영국식

소세지와 매쉬포테이토, 그리고 여러분 모두가 아는 그 맛의 콩통조림




이 메뉴 같은 경우엔 꽤나 조합이 괜찮았다.

주인이 영국인인 덕택에 맛보는 영국식 가정식(?!)




매쉬 포테이토와 콩의 조합!





그리고 이외에도 동남아 스타일의 커리들도 있는데

가격대 성능비로 나쁘지 않다.


아무래도 보홀 팡라오가 관광지다 보니 물가가 비싼편인데

이 정도면 이 동네에서 합리적인 가격이다. 





그리고 내가 자주 시켜먹곤 하는 피자.

말 그대로 가성비가 괜찮다.


피자의 절대적인 맛을 기대하진 마시라.

무슐랭 가이드 보홀 첫번째 글.

필리핀 음식이 맛없는 이유

글을 보면, 어디까지나 이 동네 기준이다.





어쨌든 가끔 이렇게 사람들이랑 갈 때는 다양한 메뉴를 맛보곤 하지만

나의 주력 메뉴는 역시


혼자가서 책 읽으며 한잔 하는 시원한 아이스 아메리카노다.



그리고 파니니


역시 이 동네 기준에서

이 가격으로 맛볼 수 있는 파니니는 훌륭하다.


한끼 식사로도 충분하다 못해 혼자서 먹기 버거울 정도.

나의 추천 메뉴다.






이 집은 결국 혼자서 여행 온 사람이 브런치를 홀로 즐기기에 나쁘지 않은 집이다. 그래서 주고객층도 동양인 관광객과 거주자들 보다는 대부분 서양 여행자들과 거주자들이다. 메뉴들도 전반적으로 아침 셋트메뉴들이 주력이다.


만약에 보홀에 여행와서 브런치를 즐기고 싶거나, 나처럼 혼자 잠깐 담배 한대피며 여유를 즐기고 싶다면 추천 할 만한 집이다.  





―――――――――
■ 무슐랭가이드 별점 그리고 한줄평

별점 3개 
나는 좋아하는 집이다.
브런치가 땡긴다면 한번은 가볼만한 집. 담배 한대피며 영국식 블랙퍼스트나 브런치를 즐기고 싶은 분들이라면 더욱더 좋을 듯! 
아메리카노  + 파니니 조합 추천



―――――――――
■ 무슐랭 가이드 보홀 별점 가이드
★☆ (별 1개) : 왜 가요? 가지마요. 절대 가지마요!
 (별 2개) : 그저 그랬어요! 
(별 3개) : 맛있어요! 호불호가 갈리겠지만!
(별 4개) : 보홀에 왔으면 이건 꼭 먹어야 됩니다.
 (별 5개) : 이걸 위해서라면 보홀에 와야 됩니다.


보홀 맛집에 대한 이해도 높이려면 다음글을 참고하세요.



―――――――――
배낭여행의 모든 것
나이트엔데이.KR
―――――――――

 보홀 맛집 리뷰 태그
――――――
필리핀 보홀,보홀맛집,로컬맛집,필리핀현지인맛집,보홀존맛,알로나존맛,무슐랭가이드,
보홀추천레스토랑,알로나맛집,필리핀음식,맛집리뷰,보홀여행정보,보홀자유여행,
보홀다이빙,스쿠버다이빙,보홀숙소,보홀맛사지,BOHOL,세부여행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필리핀 | 세부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